라플란드코리아 매거진
네덜란드 세계 최대 꽃의 정원, Keukenhof !
“사랑의 고백”, “영원한 애정”이라는 로맨틱한 꽃말을 지닌 ‘튤립’, 튤립은 네덜란드의 상징이자 16세기 후반 이색적인 모양으로 귀족의 꽃이라고 불리며 대유행을 몰았던 꽃입니다. 빨간색, 노란색 등 형형색색으로 사랑스럽게 피어나는 이 꽃은 만인이 사랑하는 꽃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향기롭고 눈에 담을수록 아름다운 튤립을 제대로 즐길 수 있는 세계 최대 규모 꽃 정원에 대해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1. 네덜란드의 상징, 튤립

네덜란드의 상징으로서 4-5월 개화하는 튤립은 빨간색, 노란색 등의 여러 빛깔로 7cm 정도의 길이의 넓은 꽃잎이 겹겹이 쌓여 피는 식물입니다. 네덜란드의 국화로서 16세기 후반 유럽 전역으로 퍼지게 되었고 귀족 사이에서 부의 상징으로 떠오르며 그 유행을 따라 황소 천 마리를 팔아도 겨우 40개를 살 수 있는 값비싼 가격으로 치솟게 된 꽃입니다. 고결하고 우아한 튤립의 자태가 부와 신분에 대한 상징이 되면서 튤립이면 부자가 될 수 있다는 환상을 가진 사람들도 많아지고 한때는 투기의 대상이 되어 지기도 하였다고 합니다.

2. 세계 최대 규모 꽃의 정원

퀘켄 호프!

네덜란드에는 아름다운 튤립을 마음껏 눈에 담을 수 있는 여행지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세계 최대 규모의 꽃 정원으로 튤립은 물론 히아신스, 블루벨, 수선화, 프리지아, 장미 등 다채로운 종류의 꽃들을 구경할 수 있는데요. 쾨켄호프는 개화기 무려 700여만 송이의 꽃들이 피어나며 꽃들의 축제라도 해도 무색할 만큼 약 32 헥타르에 달하는 넓은 공간까지 갖추고 있습니다. 또한 수만 가지의 생화를 다루고 있기 때문에 개장 기간이 짧으며 1년에 약 2달 정도 개장하고 있다고 합니다. 


1949년 조성된 쾨켄호프는 원래 귀족들의 요리에 사용할 각종 허브 및 채소 재배 또는 사냥을 위한 야생지로 쓰였다고 합니다. 하지만 19세기 중반, 네덜란드 주요 수출 산업 중 하나인 원예 산업을 더욱 활성 시키기 위해 지금의 모습으로 변하게 되었는데요. 당시 쾨켄호프가 자리한 리세 시의 시장 아래서 유럽 전역의 꽃을 가꾸는 사람들이 아름다운 꽃과 새로운 품종을 선보이기 위한 전시장으로 새롭게 조성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3. 방문 시 팁!

쾨켄호프는 개장 기간이 짧지만 1년에 한 번씩(3월에서 5월 사이) 꼭 퍼레이드 행사를 진행하며 더욱 알찬 볼거리를 제공합니다. 다양한 퍼레이드와 전통 의상을 입은 주민들 그리고 말과 관련된 수백 개의 행사 부스를 볼 수 있는데요. 단순한 꽃 축제를 넘어서 화훼 전시, 재배 관련 등의 전문가들도 모여 관람객들이 다양한 경험을 체험해볼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고 합니다. 

운하와 함께 그 위를 떠다니는 백조들 그리고 아기자기한 소품 가게 이 모든 것들로 여유로운 봄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쾨켄호프의 한 해 평균 관광객은 100만 명 이상에 달한다고 합니다. 이 중 80% 이상이 외국인 관광객들로서 ‘세계적인 여행 명소’란 걸 매년 입증하고 있는데요. 유럽의 진정한 봄을 느끼고 싶다면 네덜란드의 ‘쾨켄호프’를 방문해보시는 건 어떨까요?
네덜란드 세계 최대 꽃의 정원, 쾨켄호프
 
“사랑의 고백”, “영원한 애정”이라는 로맨틱한 꽃말을 지닌 ‘튤립’,
튤립은 네덜란드의 상징이자 16세기 후반 이색적인 모양으로 귀족의 꽃이라고 불리며
대유행을 몰았던 꽃입니다. 빨간색, 노란색 등 형형색색으로 사랑스럽게 피어나는
이 꽃은 만인이 사랑하는 꽃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이번 TRIP IN SCANDINAVIA에선
향기롭고 눈에 담을수록 아름다운 튤립을 제대로 즐길 수 있는
세계 최대 규모 꽃 정원에 대해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1

네덜란드의 상징, 튤립!

네덜란드의 상징으로서 4-5월 개화하는 튤립은 빨간색, 노란색 등 여러 빛깔로 
7cm 정도의 길이의 넓은 꽃잎이 겹겹이 쌓여 피는 식물입니다. 
네덜란드의 국화로서 16세기 후반 유럽 전역으로 퍼지게 되었고 귀족 사이에서 부의 상징으로 떠오르며 
그 유행을 따라 황소 천 마리를 팔아도 겨우 40개를 살 수 있는 값비싼 가격으로 치솟게 된 꽃입니다. 
고결하고 우아한 튤립의 자태가 부와 신분에 대한 상징이 되면서 
튤립이면 부자가 될 수 있다는 환상을 가진 사람들도 많아지고 
한때는 투기의 대상이 되어 지기도 하였다고 합니다. 


2

세계 최대 규모의 꽃 정원, 쾨켄호프

네덜란드에는 아름다운 튤립을 마음껏 눈에 담을 수 있는 여행지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세계 최대 규모의 꽃 정원으로 튤립은 물론 히아신스, 블루벨, 수선화, 프리지아, 장미 등 
다채로운 종류의 꽃들을 구경할 수 있는데요. 쾨켄호프는 개화기 무려 700여만 송이의 꽃들이 피어나며 
꽃들의 축제라도 해도 무색할 만큼 약 32 헥타르에 달하는 넓은 공간까지 갖추고 있습니다. 
또한 수만 가지의 생화를 다루고 있기 때문에 개장 기간이 짧으며 1년에 약 2달 정도 개장합니다. 

3

쾨켄호프의 역사

1949년 조성된 쾨켄호프는 원래 귀족들의 요리에 사용할 각종 허브 및 채소 재배 또는 
사냥을 위한 야생지로 쓰였다고 합니다. 하지만 19세기 중반, 네덜란드 주요 수출 산업 중 하나인 
원예 산업을 더욱 활성 시키기 위해 지금의 모습으로 변하게 되었는데요. 

당시 쾨켄호프가 자리한 리세 시의 시장 아래서 유럽 전역의 꽃을 가꾸는 사람들이 아름다운 꽃과 
새로운 품종을 선보이기 위한 전시장으로 새롭게 조성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4

쾨켄호프 방문 팁!
쾨켄호프는 개장 기간이 짧지만 1년에 한 번씩(3월에서 5월 사이) 꼭 퍼레이드 행사를 진행하며 
더욱 알찬 볼거리를 제공합니다. 다양한 퍼레이드와 전통 의상을 입은 주민들 그리고 말과 관련된 
수백 개의 행사 부스를 볼 수 있는데요. 단순한 꽃 축제를 넘어서 화훼 전시, 재배 관련 등의 전문가들도 
모여 관람객들이 다양한 경험을 체험해볼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고 합니다.


운하와 함께 그 위를 떠다니는 백조들 그리고 아기자기한 소품 가게 
이 모든 것들로 여유로운 봄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쾨켄호프의 한 해 평균 관광객은 100만 명 이상에 
달한다고 합니다. 이 중 80% 이상이 외국인 관광객들로서 ‘세계적인 여행 명소’란 걸 
매년 입증하고 있는데요. 유럽의 진정한 봄을 느끼고 싶다면 네덜란드의 ‘쾨켄호프’를 
방문해보시는 건 어떨까요?